default_setNet1_2

상주시, 음식물 덜어 먹기용 ‘안심접시’ 지원

기사승인 2021.10.13  11:02:08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안심식당 95개소에 50개씩 전달

   
▲ 보건위생과 안심접시 지원

상주시가 식사 문화 개선을 위해 일반음식점 중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업소에 덜어 먹기용 안심접시 지원에 나섰다.

상주시는 13일 남원동의 한 식당에서 음식물을 덜어먹을 수 있는 안심접시 50개를 전달하는 행사를 열었다. 시는 올해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95개 식당에 안심접시 50개씩을 순차적으로 지원한다.

안심접시 지원은 코로나19 속에 같은 용기에 든 음식을 먹는 비위생적인 식문화를 개선하자는 취지의 사업이다. 시는 전달한 안심접시를 적극 활용하는 등 영업주가 자발적으로 위생적인 음식문화 조성에 동참하도록 분위기를 조성해나갈 예정이다.

시는 식문화 개선을 위해 매년 안심식당을 지정하고 이들 업소에 음식을 덜어먹을 수 있도록 안심집게와 안심국자도 배부했다. 또 비말차단 칸막이와 소독약품을 지원하는 등 시민의 건강을 챙기면서 영업주도 안심하고 영업을 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.

상주시 관계자는 “감염병 걱정 없이 모두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청결한 음식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음식 덜어먹기 등 생활 속 실천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
변해철 편집국장 ynt@yntoday.co.kr

<저작권자 © 영남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